레바논어로 숫자 ‘0’을 의미하는 Séfr는, 2012년 오랜 친구 인 Per Fredrikson과 Sinan Abi에 의해 빈티지 매장으로 시작한 스웨덴 브랜드입니다. 스웨덴의 온화한 환경에서 영감을 받아, 윤리적 및 환경적 정신으로 유럽 전역의 유명한 현지 공장에서 혁신적인 소재들로 복고풍 실루엣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남성복을 선보입니다.
2 3 4

PLEASE SELECT YOUR LOCATION